중3때 미술학원 CD플레이어에서 맨날 듣던 앨범.

​모자쓰고 고개숙이고 CD판매점가서 "DOC 앨범주세요."하고 샀던...

내가 생각하는 내가 느끼고 내가 만들어낸.

시대에 대한 아쉬움과 거기서 오는 패배감은. 내가 만든것이라.

눈 딱 감고. 따뜻함을(에너지를) 믿고 만들고. 가능성을 믿고 만든다면

내일도 의미가 있을거같다는 

​2달간 작업을 한발자국도 진행하지 못한 작가의 희망.

한국물에 잠식했다가

​공기를 마시고 소리를 들으려 올라오는 곳.

쟤는 대체 집에서 몇년동안 저러고있을까

 

내 오른손에 쥔 펜에 기대를어

참지말고 웃어 

넌 또내 얼굴에 침을 뱉고 비웃어대겠지 니가무슨랩? 나는그냥웃지맞아그게내현실인데

넌 아무생각없이니방에서 편히 잠들겠지만

더펜을꽉잡아난

왜냐면 JK완 달리 내곁엔 항상함께하지 shine이

내목소릴모두나를병신이라놀려대고

​모든것은돌아올거야계속숨죽이며

I should heard today this song on the road 

I saw today Matrix, song cry.

전화를 껐다.

내가 다른사람에게 하는 행동은. 내가 받고싶은 행동일거다.

나는.

가끔.

술취해서. 친구가 보고싶어 연락한다. 

몇달만에. 혼자취해보는 밤이다. 즐겁다. 

​다시켜서. 친구들에게 전화하고 싶지만. 오늘은 키지않기로 한다.

Aim에 아무것도 보이지 않는다.

사랑이 뭐나하면, 나같은 인간에겐 뜨거운 연료이다.

시꺼멓게 태우던 연료는 시대가 지나 지양된다.

clean 하게 가지 않으면 제재 받는다.

​몇만년이 지나면 지구에서 더이상 별을 볼수없다고 한다.

​싫은밤에. 취해.

​몇시간을. 오려.

우리집에올래.이시간에뭐해.난꼭이시간에늘그래.

​넌내기분을느꼈네오그런건안믿어.

​개소리가 필요해. 피식할수있는개소리.

간만에 씰룩씰룩 춤도 추고. 여름은 역시 춤이지. 

​만취한 남여 20명정도 모여서 한껏 춤추고 싶다. 밤새도록. 더취하고더취하고 더추고더추고

친구와 함께 칠판에 써놓은 가사.

비도오고. 몸도 지쳤고.

​새벽별

혼자라는걸. 

이제야 준비를 시작하는걸.

​하나만 약속하자. 가끔 아주가끔. 생각나면. 좋은것만 기억하고 웃기.

밤이 깊었는데

뭐가 아쉬워서 집에가는 발걸음을 띄지못하는지. 곰곰히 생각중. 

​뭐가. 나를 오늘밤 끝을 내지 못하게 하는가.